23일 군청 소회의실에서 열린 경로식당 무료급식 지원사업 활성화 간담회 모습

[뉴스매거진 김도기] 전남 함평군은 23일 군청 소회의실에서 ‘2023년 경로식당 무료급식 지원사업’ 활성화를 위한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간담회에는 군청 및 읍‧면 복지 담당자를 비롯해 함평군노인복지관, 여상자원봉사회 등 경로식당 수행기관 관계자 등 30여 명이 참석했다.

‘경로식당 무료급식 지원사업’은 복권기금과 군 보조금을 재원으로 결식 우려가 있는 저소득 독거노인을 위해 무료로 식사를 제공하는 복지 지원사업이다.

관계자들은 간담회를 통해 경로식당 운영 읍‧면 확대, 운영 방식 및 일수 변경, 수혜자 선정, 2023년 무료급식 활성화 방안 등을 논의했다.

간담회 결과 장날에 맞춰 운영되던 경로식당 운영일이 평일 주 5일(함평군노인복지관)로 확대되며, 영양사와 조리사 인력이 충원된다.

또한 경로식당 운영 읍‧면이 기존 6개소에서 내년부터 대동면과 엄다면이 추가돼 8개소로 확대 운영된다.

군 관계자는 “끼니를 거르는 어르신들이 없도록 저소득 노인을 위한 사회복지 안전망 구축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뉴스매거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