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8일 보성서 상생 노사문화․기업하기 좋은 환경․일자리 창출 협력키로

노사민정 산업평화 실천대회

[뉴스매거진 김도기] 전라남도는 28일 한국노총 전남지역본부 주관으로 ‘노사민정 산업평화 실천대회’를 열어 일자리 창출 등에 협력키로 했다.

보성 다비치 콘도에서 열린 이날 행사에는 문금주 전남도 행정부지사와 이신원 한국노총 전남지역본부 의장, 황종철 광주지방고용노동청장, 김철희 전남경영자총협회장, 이송자 소비자교육중앙회 전남지부회장 등 노사민정 대표와 근로자 400여 명이 참석했다.

이들은 다함께 뜻을 모아 상생의 노사문화를 정착하고 기업하기 좋은 투자환경을 조성하며, 양질의 일자리 창출을 위해 협력할 것을 다짐했다.

특히 근로자는 차별없는 좋은 일터 만들기에 동참하고 사용자는 투명한 윤리경영과 노사상생을 통해 기업하기 좋은 환경을 조성하고, 민간단체는 다양한 사회활동을 펼쳐 지역사회 발전과 아름다운 전남 만들기에 앞장서기로 했다. 또 전남도와 광주지방고용노동청은 산업현장에서 노사민정 협약이 성과를 거두도록 맞춤형 제도와 정책을 발굴해 추진하기로 선언했다.

문금주 전남도 행정부지사는 “어려운 경제 상황에도 각 분야에서 최선을 다해 노사민정 협력 활성화사업 대상, 전국 지자체 일자리대상 대통령상을 수상하고 민선7기 동안 1천2개 기업 27조 8천461억 원의 투자협약을 하는 등 값진 성과를 냈다”며 “노사민정이 서로 상생, 협력해 위기를 극복하고 세계로 웅비하는 대도약! 전남 행복시대를 만들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저작권자 © 뉴스매거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